조회 수 338

11월의 아름다운 햇살이 포근하고 따뜻한 날을 주심에 감사.

대청호 주변이 이렇게 많이 변한 보고 놀람.

오! 대전에도 이런 곳이 감탄.

함께 한 형제회 회원님들 감사. 2시간 산책으로 배를 비우다.

맛있는 저녁. 정갈한 음식. 포만감

아! 좋다.

IMG_1550.JPG